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GNB메뉴 바로가기

창원시의회 CHANGWON CITY COUNCIL

×

창원시의회  CHANGWON CITY COUNCIL

  • 창원시의회 유튜브
  • 창원시의회 페이스북
  • 창원시의회 인스타그램
  • 전체메뉴
  • 통합검색
  • 외부링크
더보기

맨위로 이동


통합검색
>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URL
  • 프린터
  • 이전으로
  • 공유하기
[5분 자유발언] 문순규 의원“발달장애 가족 비극 멈춰야”지원 촉구 창원시의회 2024-06-05 104

돌봄·활동보조 사업 등 확대 제안...134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 5분 발언

 

문순규 창원시의원(양덕1·2, 합성2, 구암1·2, 봉암동)5일 열린 제134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창원시에 발달장애인에 대한 지원 확대와 개선을 촉구했다.

 

문 의원은 지적장애인과 자폐성장애인이 다른 이의 도움이 없으면 일상생활을 영위하기 어려운 현실에서, 공적 지원이 여전히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창원시는 지난해 발달장애인 관련 사업으로 주간활동서비스 등 29개 사업에 1090억 원을 투입했다. 발달장애인 활동서비스 사업은 592, 청소년 발달장애인 방과후 활동서비스 330명을 지원했다.

 

2022년 기준 창원시에는 지적장애인 3874명과 자폐성장애인 867명 등이 등록돼 있다.

 

문 의원은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을 위해 장기적인 지원계획 수립 돌봄·활동보조사업 확대 전수조사 시설 추가 설립 등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문 의원은 지방자치단체는 발달장애인의 복지 수준 향상과 가족의 양육 부담 경감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해야 한다반복되는 발달장애 가족의 비극을 멈추고 그들과 함께 살아가는 창원시가 되어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열악한 환경 속에서 잇따라 세상을 등진 발달장애인과 가족의 명복을 빌기도 했다.

 



[5분 자유발언] 문순규 의원“발달장애 가족 비극 멈춰야”지원 촉구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