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GNB메뉴 바로가기

창원특례시의회 서영권 의원

  • 전체메뉴
  • 의원로그인
  • 외부링크

맨위로 이동


언론보도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URL
  • 프린터
  • 이전으로
  • 공유하기
보도자료 게시판 보기 페이지 :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본문내용으로 구분
창원특례시의회, 창원 의과대학 신설 강력 촉구 창원시의회 2023-10-19 1647

의료 격차·불평등 근본적 해소 필요”...전국적 공감대 확산 노력

 

창원특례시의회(의장 김이근)는 정부의 의대 정원 증원 계획 발표를 앞두고 19일 창원 의과대학 신설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김이근 의장과 의원들은 이날 본회의장과 의회 입구에서 창원 의과대학 신설 촉구 결의대회를 열었다. 100만 인구 이상 비수도권 대도시 중 유일하게 의대가 없는 창원에 반드시 의과대학을 신설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김이근 의장은 지역간 의료 격차와 의료서비스 불평등을 근본적으로 해소하기 위해서는 지역 공공의료에 기반을 둔 의과대학 설립만이 유일한 해결책이라며 “103만 창원시민을 비롯한 325만 경남도민의 염원을 담아 정부의 의대 정원 증원 계획에 창원지역 의대 신설을 포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날 기준 경남도민 517000여 명이 창원 의과 대학 설립에 공감하며 서명운동에 동참했다.

 

의원들은 이날 경남도의회 앞에서도 공동 기자회견을 했다.

 

한편, 대한민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는 지난 5창원지역 의과대학 신설 대정부 건의문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앞서 지난 3·4월 창원시의회와 경남시군의회의장협의회는 잇따라 정부에 창원 의과대학 설립을 건의했다.